작성일 : 19-05-14 17:05
한국생활 12년 클라스
 글쓴이 : 재민09285
조회 : 88  

이동국만 자기보다 나이 많음.

 

그래서 인사 깍듯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우리의 작은 글에서 서로의 마음을 읽도록 해요.

여러분이 볼 수 없는 눈은 서로의 마음을 볼 수 있는 눈이에요.

그것은 마음에 안목이 생기게 해요.

 

사랑도, 진실도, 거짓도 없습니다.

서로의 글에서 애착을 가질 수 있습니다

 

제 마음 속에 쓰여있었고, 제 관심을 끌었습니다.

그것은 소중한 선물, 소중한 연결, 그리고 소중한 물건입니다.

귀중한 넥타이로 만들어졌어요.


 
   
 

│주소│서울시 마포구 성산동 253-16 윤재빌딩 3층 민중의 집 (121-847) │전화│02-333-7701 │홈페이지│www.peoplehouse.net │이메일│peoplehouse@hanmail.netㆍㆍㆍ